6월 26일

신명기 32장 15-33절

15그러한데 여수룬이 살찌매 발로 찼도다 네가 살찌고 부대하고 윤택하매 자기를 지으신 하나님을 버리며 자기를 구원하신 반석을 경홀히 여겼도다

16그들이 다른 신으로 그의 질투를 일으키며 가증한 것으로 그의 진노를 격발하였도다

17그들은 하나님께 제사하지 아니하고 마귀에게 하였으니 곧 그들의 알지 못하던 신, 근래에 일어난 새 신, 너희 열조의 두려워하지 않던 것들이로다

18너를 낳은 반석은 네가 상관치 아니하고 너를 내신 하나님은 네가 잊었도다

19여호와께서 보시고 미워하셨으니 그 자녀가 그를 격노케 한 연고로다

20여호와의 말씀에 내가 내 얼굴을 숨겨 그들에게 보이지 않게 하고 그들의 종말의 어떠함을 보리니 그들은 심히 패역한 종류요 무신한 자녀임이로다

21그들이 하나님이 아닌 자로 나의 질투를 일으키며 그들의 허무한 것으로 나의 진노를 격발하였으니 나도 백성이 되지 아니한 자로 그들의 시기가 나게 하며 우준한 민족으로 그들의 분노를 격발하리로다

22내 분노의 불이 일어나서 음부 깊은 곳까지 사르며 땅의 그 소산을 삼키며 산들의 터도 붙게 하는도다

23내가 재앙을 그들의 위에 쌓으며 나의 살을 다하여 그들을 쏘리로다

24그들이 주리므로 파리하며 불 같은 더위와 독한 파멸에게 삼키울 것이라 내가 들짐승의 이와 티끌에 기는 것의 독을 그들에게 보내리로다

25밖으로는 칼에, 방안에서는 놀람에 멸망하리니 청년 남자와 처녀와  먹는 아이와 백발 노인까지리로다

26내가 그들을 흩어서 인간에서 그 기억이 끊어지게 하리라 하였다마는

27대적을 격동할까 염려라 원수가 오해하고 말하기를 우리 수단이 높음이요 여호와의 행함이 아니라 할까 염려라 하시도다

28그들은 모략이 없는 국민이라 그중에 지식이 없도다

29그들이 지혜가 있어서 이것을 깨닫고 자기의 종말을 생각하였으면

30그들의 반석이 그들을 팔지 아니하였고 여호와께서 그들을 내어주지 아니하셨더면 어찌 한 사람이 천을 쫓으며 두 사람이 만을 도망케 하였을까

31대적의 반석이 우리의 반석과 같지 못하니 대적도 스스로 판단하도다

32그들의 포도나무는 소돔의 포도나무요 고모라의 의 소산이라 그들의 포도는 쓸개포도니 그 송이는 쓰며

33그들의 포도주는 의 독이요 독사의 악독이라

 

베드로에게 은과 금이 없었으나 예수 이름의 능력은 있었다. 오늘날 교회는 은과 금이 있으나 예수 이름의 능력은 잃은 것은 아닐까? 배고플 때 만난 예수님을 배부를 때 잃지 말자. 고난의 시험보다 풍요의 유혹이 더 위험한 법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