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일

열왕기하 8장 16-29절

16이스라엘의 왕 아합의 아들 요람 제오년에 여호사밧이 유다의 왕이었을 때에 유다의 왕 여호사밧의 아들 여호람이 왕이 되니라

17여호람이 왕이 될 때에 나이가 삼십이 세라 예루살렘에서 팔 년 동안 통치하니라

18그가 이스라엘 왕들의 길을 가서 아합의 집과 같이 하였으니 이는 아합의 이 그의 아내가 되었음이라 그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으나

19여호와께서 그의 종 다윗을 위하여 유다 멸하기를 즐겨하지 아니하셨으니 이는 그와 그의 자손에게 항상 등불을 주겠다고 말씀하셨음이더라

20여호람 때에 에돔이 유다의 손에서 배반하여 자기 위에 왕을 세운 고로

21여호람이 모든 병거를 거느리고 사일로 갔더니 에 일어나 자기를 에워싼 에돔 사람과 그 병거의 장관들을 치니 이에 백성이 도망하여 각각 그들의 장막들로 돌아갔더라

22이와 같이 에돔이 유다의 수하에서 배반하였더니 오늘까지 그러하였으며 그 때에 립나도 배반하였더라

23여호람의 남은 사적과 그가 행한 모든 일은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24여호람이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자매 그의 조상들과 함께 다윗성에 장사되고 그의 아들 아하시야가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25이스라엘의 왕 아합의 아들 요람 제십이년에 유다 왕 여호람의 아들 아하시야가 왕이 되니

26아하시야가 왕이 될 때에 나이가 이십이 세라 예루살렘에서 일 년을 통치하니라 그의 어머니의 이름은 아달랴라 이스라엘 왕 오므리의 손녀이더라

27아하시야가 아합의 집 길로 행하여 아합의 집과 같이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으니 그는 아합의 집의 사위가 되었음이러라

28그가 아합의 아들 요람과 함께 길르앗 라못으로 가서 아람 왕 하사엘과 더불어 싸우더니 아람 사람들이 요람에게 부상을 입힌지라

29요람 왕이 아람 왕 하사엘과 싸울 때에 라마에서 아람 사람에게 당한 부상을 치료하려 하여 이스르엘로 돌아왔더라 유다의 왕 여호람의 아들 아하시야가 아합의 아들 요람을 보기 위하여 내려갔으니 이는 그에게 병이 생겼음이더라

 

전심으로 하나님을 의지하는 일은 선택과 태도, 결단으로 나타난다. 그럴싸한 명분을 내세우며 힘을 추구하는 동맹은 분열과 배신과 파멸을 낳는다. 그리스도인은 혈연, 지연, 학연을 의지하여 세를 키우려는 세상을 본받지 말고, 하나님 앞에 진실하고 정직한 길을 가야 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