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일

로마서 15장 1-13절

1믿음이 강한 우리는 마땅히 믿음이 약한 자의 약점을 담당하고 자기를 기쁘게 하지 아니할 것이라

2우리 각 사람이 이웃을 기쁘게 하되 선을 이루고 을 세우도록 할지니라

3그리스도께서도 자기를 기쁘게 하지 아니하셨나니 기록된 바 주를 비방하는 자들의 비방이 내게 미쳤나이다 함과 같으니라

4무엇이든지 전에 기록된 바는 우리의 교훈을 위하여 기록된 것이니 우리로 하여금 인내로 또는 성경의 위로로 소망을 가지게 함이니라

5이제 인내와 위로의 하나님이 너희로 그리스도 예수를 본받아 서로 이 같게 하여 주사

6한마음과 한 입으로 하나님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께 영광을 돌리게 하려 하노라

7그러므로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받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심과 같이 너희도 서로 받으라

8내가 말하노니 그리스도께서 하나님의 진실하심을 위하여 할례의 추종자가 되셨으니 이는 조상들에게 주신 약속들을 견고하게 하시고

9이방인들도 그 긍휼하심으로 말미암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하려 하심이라 기록된 바 그러므로 내가 열방 중에서 주께 감사하고 주의 이름을 찬송하리로다 함과 같으니라

10또 이르되 열방들아 주의 백성과 함께 즐거워하라 하였으며

11또 모든 열방들아 주를 찬양하며 모든 백성들아 그를 찬송하라 하였으며

12또 이사야가 이르되 이새의 뿌리 곧 열방을 다스리기 위하여 일어나시는 이가 있으리니 열방이 그에게 소망을 두리라 하였느니라

13소망의 하나님이 모든 기쁨과 평강을 믿음 안에서 너희에게 충만하게 하사 성령의 능력으로 소망이 넘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현대어 성경

15:1 우리가 어떤 일을 하는 경우에 단지 자신의 기쁨만을 위해 하는 일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우리는 그렇지 않더라도 그 일에 의문이나 불만을 느끼는 사람들이 있다면 그 짐을 덜어 주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15:2 우리 자신을 기쁘게 할 것이 아니라 다른 사람을 기쁘게 하고 그에게 유익을 주어 주님 안에서 성장하게 도와줍시다.

15:3 그리스도께서도 자신만을 기쁘게 하시지 않았습니다. 시편 기자가 말한 것같이 그분은 주님을 대적하는 자들의 모욕을 대신 당하고 고난을 받기 위해 오신 것입니다.

15:4 성경 말씀은 우리에게 인내를 가르치고 용기를 주어 장래 큰 희망을 가지게 하려고 기록된 것입니다.

15:5 인내와 끈기와 용기를 주시는 하나님께서 여러분을 도와 서로가 한마음이 되고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대하시듯 여러분 또한 서로를 대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15:6 그렇게 해야 우리 모두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한 목소리로 찬양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15:7 그러므로 그리스도께서 여러분을 따뜻하게 영접하신 것같이 여러분도 서로 따뜻하게 교회 안으로 영접하십시오. 그러면 하나님께서 영광을 받으실 것입니다.

15:8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하나님께서 약속을 성실히 지키며 이스라엘을 도우신다는 것을 나타내고자 오셨다는 사실을 기억하십시오.

15:9 이방인에게도 자비를 베풀어 구원의 하나님께 찬양을 드리도록 하고자 오셨다는 것도 기억하십시오. 시편 기자는 이렇게 기록해 놓았습니다. ‘뭇 백성이 다 듣도록 주님을 찬미합니다. 주님의 명성 드높아 기립니다.

15:10 또 다른 곳에서는 이렇게 기록하고 있습니다. ‘세계 만민들아, 이제 주님의 백성과 함께 환호성을 외쳐라!

15:11 또 이렇게도 기록해 놓았습니다. ‘온 세상 사람들아, 여호와를 찬양하여라 우리 주님을 찬송하여라.’

15:12 예언자 이사야는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그날에는 다윗 왕조를 세우신 그분이 온 세상을 향하여 해방의 깃발이 되실 것이다. 그의 나라가 영광스러운 땅이 되어 세계 만민이 그에게로 몰려 올 것이다.’

15:13 그러므로 나는 희망을 주시는 하나님께서 여러분에게 믿음에서 오는 행복과 평화를 넘치게 베풀어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또 여러분 속에 역사하시는 성령의 능력을 통해 여러분이 희망으로 넘치게 해주시기를 기도합니다.

 

문화와 양식의 경계를 넘어 유대인과 이방인이 연합하여 예배를 드리는 것은 하나님께 영광이 된다. 환대 속에서 드리는 예배는 기쁨을 낳는다. 평화의 실재는 차이를 넘어 공동체를 세워가는 것이다. 성령의 능력 안에 있는 교회는 일치와 연합의 소망으로 충만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