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2일 수요일

시편 119편 17-32절

17주의 종을 후대하여 살게 하소서 그리하시면 주의 말씀을 지키리이다

18내 눈을 열어서 주의 율법에서 놀라운 것을 보게 하소서

19나는 땅에서 나그네가 되었사오니 주의 계명들을 내게 숨기지 마소서

20주의 규례들을 항상 사모함으로 내 마음이 상하나이다

21교만하여 저주를 받으며 주의 계명들에서 떠나는 자들을 주께서 꾸짖으셨나이다

22내가 주의 교훈들을 지켰사오니 비방과 멸시를 내게서 떠나게 하소서

23고관들도 앉아서 나를 비방하였사오나 주의 종은 주의 율례들을 작은 소리로 읊조렸나이다

24주의 증거들은 나의 즐거움이요 나의 충고자니이다

25내 영혼이 진토에 붙었사오니 주의 말씀대로 나를 살아나게 하소서

26내가 나의 행위를 아뢰매 주께서 내게 응답하셨사오니 주의 율례들을 내게 가르치소서

27나에게 주의 법도들의 길을 깨닫게 하여 주소서 그리하시면 내가 주의 기이한 일들을 작은 소리로 읊조리리이다

28나의 영혼이 눌림으로 말미암아 녹사오니 주의 말씀대로 나를 세우소서

29거짓 행위를 내게서 떠나게 하시고 주의 법을 내게 은혜로이 베푸소서

30내가 성실한 길을 택하고 주의 규례들을 내 앞에 두었나이다

31내가 주의 증거들에 매달렸사오니 여호와여 내가 수치를 당하지 말게 하소서

32주께서 내 마음을 넓히시면 내가 주의 계명들의 길로 달려가리이다

 

말씀을 두려워 하는 자는 모든 생각과 삶의 목적이 결국 말씀을 순종하기 위함으로 향한다. 이 놀라운 지혜를 사모해야 한다. 생각이 행동을 낳고 행동은 철학을 낳으며, 그 철학은 또 다른 생각을 낳게 한다. 말씀이 곧 예수라는 공식이 우리에게 있다면, 헛된 예수를 만들지 않으면 좋겠다. 말씀 중심이 곧 예수의 형상을 회복한다.

 

 

1월 2일 수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오늘 말씀을 읽어 가는 동안 올해에 내 마음속에 간직하고 싶은 구절을 주십니다. “내 눈을 열어 주의 말씀에서 놀라운 것을 보게 하소서”. 18절 말씀입니다. 또 24절에서 하나님의 말씀의 증거들은 나의 즐거움이요 나의 충고자가 될 것이라 약속 하시고 계십니다. 오늘 주신 약속의 말씀따라 나를 위해 예비하신 삶의 증거들을 기대하면서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내가 좋아하는 시편 1편 말씀을 외워봅니다. “복있는 사람은 여호와의 율법을 즐거워하여 그 율법을 주야로 묵상하는 자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