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4일 월요일

마태복음 10장 1-15절

1예수께서 그의 열두 제자를 부르사 더러운 귀신을 쫓아내며 모든 병과 모든 약한 것을 고치는 권능을 주시니라

2열두 사도의 이름은 이러하니 베드로라 하는 시몬을 비롯하여 그의 형제 안드레와 세베대의 아들 야고보와 그의 형제 요한,

3빌립과 바돌로매도마와 세리 마태알패오의 아들 야고보와 다대오,

4가나안인 시몬 및 가룟 유다 곧 예수를 판 자라

5예수께서 이 열둘을 내보내시며 명하여 이르시되 이방인의 길로도 가지 말고 사마리아인의 고을에도 들어가지 말고

6오히려 이스라엘 집의 잃어버린 양에게로 가라

7가면서 전파하여 말하되 천국이 가까이 왔다 하고

8병든 자를 고치며 죽은 자를 살리며 나병환자를 깨끗하게 하며 귀신을 쫓아내되 너희가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라

9너희 전대에 금이나 은이나 동을 가지지 말고

10여행을 위하여 배낭이나 두 벌 옷이나 신이나 지팡이를 가지지 말라 이는 일꾼이 자기의 먹을 것 받는 것이 마땅함이라

11어떤 성이나 마을에 들어가든지 그 중에 합당한 자를 찾아내어 너희가 떠나기까지 거기서 머물라

12또 그 집에 들어가면서 평안하기를 빌라

13그 집이 이에 합당하면 너희 빈 평안이 거기 임할 것이요 만일 합당하지 아니하면 그 평안이 너희에게 돌아올 것이니라

14누구든지 너희를 영접하지도 아니하고 너희 말을 듣지도 아니하거든 그 집이나 성에서 나가 너희 발의 먼지를 떨어 버리라

15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심판 날에 소돔과 고모라 땅이 그 성보다 견디기 쉬우리라

 

세상은 제자를 보고 복음을 가늠한다. 제자의 삶과 태도가 복음의 향기를 드러낼 때, 주의 복음이 더욱 힘 있게 세상으로 뻗어나갈 것이다. 오늘도 주님은 제자를 부르신다. 복음을 복음답게 하도록 부르신다. 교회를 교회답게 하도록 부르신다.

2월 4일 월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오늘 말씀에 “나는 예수님의 사명과 권세를 모두 위임받은 사람입니다”라는 말이 거룩한 부담감으로 다가왔습니다. 예수님께서 하셨듯이 자비와 긍휼의 마음으로 항상 믿음으로 섬기고 베푸는 존재가 되기 원합니다. 항상 나의 욕심과 나의 이익만을 바라보며 예수님처럼 살아가려고 하기보다 내 육적인 마음만 가지고 살았음을 고백합니다. 내 안에 공동체를 사랑하고, 섬기고 베푸는 마음을 가질수 있도록 성령하나님 도와주세요. 악한 마귀의 분열의 영에 이끌리지 않도록 매순간 깨어 공동체를 위해 기도하기 원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