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12일 화요일

마태복음 12장 14-21절

14바리새인들이 나가서 어떻게 하여 예수를 죽일까 의논하거늘

15예수께서 아시고 거기를 떠나가시니 많은 사람이 따르는지라 예수께서 그들의 병을 다 고치시고

16자기를 나타내지 말라 경고하셨으니

17이는 선지자 이사야를 통하여 말씀하신 바

18보라 내가 택한 종 곧 내 마음에 기뻐하는 바 내가 사랑하는 자로다 내가 내 영을 그에게 줄 터이니 그가 심판을 이방에 알게 하리라

19그는 다투지도 아니하며 들레지도 아니하리니 아무도 길에서 그 소리를 듣지 못하리라

20상한 갈대를 꺾지 아니하며 꺼져가는 심지를 끄지 아니하기를 심판하여 이길 때까지 하리니

21또한 이방들이 그의 이름을 바라리라 함을 이루려 하심이니라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는 믿음 하나로 선한 싸움을 싸우는 이들이 있다. 진실을 감추려는 계략을 간파하고 그 죄악을 낱낱이 드러내시는 하나님의 모략을 신뢰하자. 예수님보다 나를 나타내려는 욕망을 보시는 주님 앞에 무릎 꿇자.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