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24일 주일

마태복음 20장 1-16절

1천국은 마치 품꾼을 얻어 포도원에 들여보내려고 이른 아침에 나간 집 주인과 같으니

2그가 하루 한 데나리온씩 품꾼들과 약속하여 포도원에 들여보내고

3또 제삼시에 나가 보니 장터에 놀고 서 있는 사람들이 또 있는지라

4그들에게 이르되 너희도 포도원에 들어가라 내가 너희에게 상당하게 주리라 하니 그들이 가고

5제육시와 제구시에 또 나가 그와 같이 하고

6제십일시에도 나가 보니 서 있는 사람들이 또 있는지라 이르되 너희는 어찌하여 종일토록 놀고 여기 서 있느냐

7이르되 우리를 품꾼으로 쓰는 이가 없음이니이다 이르되 너희도 포도원에 들어가라 하니라

8저물매 포도원 주인이 청지기에게 이르되 품꾼들을 불러 나중 온 자로부터 시작하여 먼저 온 자까지 삯을 주라 하니

9제십일시에 온 자들이 와서 한 데나리온씩을 받거늘

10먼저 온 자들이 와서 더 받을 줄 알았더니 그들도 한 데나리온씩 받은지라

11받은 후 집 주인을 원망하여 이르되

12나중 온 이 사람들은 한 시간밖에 일하지 아니하였거늘 그들을 종일 수고하며 더위를 견딘 우리와 같게 하였나이다

13주인이 그 중의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친구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14네 것이나 가지고 가라 나중 온 이 사람에게 너와 같이 주는 것이 내 뜻이니라

15내 것을 가지고 내 뜻대로 할 것이 아니냐 내가 선하므로 네가 악하게 보느냐

16이와 같이 나중 된 자로서 먼저 되고 먼저 된 자로서 나중 되리라

더 많은 일을 한 품군들은 같은 품삯을 받았다고 원망하지만, 주인이 불러주지 않았다면 하루를 허탕 치고 말았을 것이다. 자격과 조건이 되어 부름 받았다고 착각하지 말자. 일할 수 있는 것에 감사하고 비교하거나 불평하지 않으며, 주신 일을 기쁨으로 감당하자.

3월 24일 주일”에 대한 2개의 생각

  • 더 많이 수고하고 섬기고, 용납하고 오래참으면, 하나님 나라를 위하는 마음으로 열심을 다해 달리면
    나의 공로로 인하여 하나님이 내게 더 많이 베푸실 것이라는 착각과 교만을 깨트리시고,
    제자들이 한때 가졌던 공로의식에서 벗어나 자격없는 우리에게 베푸신 은혜의 원리를 따르며
    주님이 내게 베풀어주신 관대함을 나 또한 다른이들에게 베풀 수 있도록, 모든 이들이 다 하나님의 은혜를 입은 자들임을 기억하게 하소서.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