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5일 토요일

히브리서 9장 23-28절

23그러므로 하늘에 있는 것들의 모형은 이런 것들로써 정결하게 할 필요가 있었으나 하늘에 있는 그것들은 이런 것들보다 더 좋은 제물로 할지니라

24그리스도께서는 참 것의 그림자인 손으로 만든 성소에 들어가지 아니하시고 바로 그 하늘에 들어가사 이제 우리를 위하여 하나님 앞에 나타나시고

25대제사장이 해마다 다른 것의 피로써 성소에 들어가는 것 같이 자주 자기를 드리려고 아니하실지니

26그리하면 그가 세상을 창조한 때부터 자주 고난을 받았어야 할 것이로되 이제 자기를 단번에 제물로 드려 죄를 없이 하시려고 세상 끝에 나타나셨느니라

27한 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해진 것이요 그 후에는 심판이 있으리니

28이와 같이 그리스도도 많은 사람의 죄를 담당하시려고 단번에 드리신 바 되셨고 구원에 이르게 하기 위하여 죄와 상관 없이 자기를 바라는 자들에게 두 번째 나타나시리라

예수님이 우리의 소망이 되심을 삶으로 믿자. 십자가로 단번에 영원한 재물이 되신 분, 우리 주님께서 우리 구원의 완성을 위해 반드시 다시 오신다. 그렇기에 우리는 세상을 바로 알아야 하며, 그 속에 속한 삶이 아닌, 통치하는 삶을 살아야 한다. 그것은 정결하고 거룩한 삶이 증거한다.

6월 15일 토요일”에 대한 4개의 생각

  • 매일의 삶에서 내가 믿음에 덕을 덕에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지식에 나의 욕구를 절제함을 이에 그안에서 견뎌내가는 인내를. 그리하여 하나님이 원하는 경건함을 형제우애를 사랑을 하는 삶을 살고있는지 나자신을 돌아보게 깨우쳐주심에 감사합니다. 이것이 바로 정결하고 거룩한 삶으로 되는 길임을 믿으며 노력하고자합니다. 이로인하여 하나님이 영광받으시길 기도합니다. 아멘.

  • 한 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해진 것이요 그 후에는 심판이 있으리니…
    하나님의 독생자께서 우리와 같은 인간으로 나시고 생명인 피를 흘려서 죄 가운데 있던 우리를 구속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우리의 유일한 구원자이심을 고백하며 찬양합니다.

  • 아멘! 아멘! 아멘!
    믿음은 우리의 노력으로 얻을 수 없는 주님의 선물이요, 모든 것의 시작입니다. 주님의 제자로서 순종하는 삶의 첫 단계는 남에게 모범을 보이는 탁월함, 곧 ‘덕’입니다. 이 훈련은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를 즐기는 ‘지식’을 낳게 하지요. 하나님과 친밀하게 되면, 나의 것을 삼갈 줄 아는 ‘자기절제’의 습관이 있게 됩니다. 더욱 중요한 것은 절제의 습관에서 떠나지 아니하는 ‘인내’입니다. 그것은 곧 하나님의 성품을 회복하는 ‘경건’에 이르게 하고 결국 형제를 사랑하게 되며, 끝내는 주님의 사랑을 실현하게 됩니다. 할렐루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