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6일 주일

히브리서 10장 1-18절

1율법은 장차 올 좋은 일의 그림자일 뿐이요 참 형상이 아니므로 해마다 늘 드리는 같은 제사로는 나아오는 자들을 언제나 온전하게 할 수 없느니라

2그렇지 아니하면 섬기는 자들이 단번에 정결하게 되어 다시 죄를 깨닫는 일이 없으리니 어찌 제사 드리는 일을 그치지 아니하였으리요

3그러나 이 제사들에는 해마다 죄를 기억하게 하는 것이 있나니

4이는 황소와 염소의 피가 능히 죄를 없이 하지 못함이라

5그러므로 주께서 세상에 임하실 때에 이르시되 하나님이 제사와 예물을 원하지 아니하시고 오직 나를 위하여 한 몸을 예비하셨도다

6번제와 속죄제는 기뻐하지 아니하시나니

7이에 내가 말하기를 하나님이여 보시옵소서 두루마리 책에 나를 가리켜 기록된 것과 같이 하나님의 뜻을 행하러 왔나이다 하셨느니라

8위에 말씀하시기를 주께서는 제사와 예물과 번제와 속죄제는 원하지도 아니하고 기뻐하지도 아니하신다 하셨고 (이는 다 율법을 따라 드리는 것이라)

9그 후에 말씀하시기를 보시옵소서 내가 하나님의 뜻을 행하러 왔나이다 하셨으니 그 첫째 것을 폐하심은 둘째 것을 세우려 하심이라

10이 뜻을 따라 예수 그리스도의 몸을 단번에 드리심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거룩함을 얻었노라

11제사장마다 매일 서서 섬기며 자주 같은 제사를 드리되 이 제사는 언제나 죄를 없게 하지 못하거니와

12오직 그리스도는 죄를 위하여 한 영원한 제사를 드리시고 하나님 우편에 앉으사

13그 후에 자기 원수들을 자기 발등상이 되게 하실 때까지 기다리시나니

14그가 거룩하게 된 자들을 한 번의 제사로 영원히 온전하게 하셨느니라

15또한 성령이 우리에게 증언하시되

16주께서 이르시되 그 날 후로는 그들과 맺을 언약이 이것이라 하시고 내 법을 그들의 마음에 두고 그들의 생각에 기록하리라 하신 후에

17또 그들의 죄와 그들의 불법을 내가 다시 기억하지 아니하리라 하셨으니

18이것들을 사하셨은즉 다시 죄를 위하여 제사 드릴 것이 없느니라

죄를 기억하는 제사, 반복되어야 제사, 그림자를 제시하는 제사가 구약의 제사였다면, 주님의 대속의 제사는 참된 속죄의 제사, 단번의 영원한 제사, 참된 구원의 실체인 제사이다. 구약의 약속의 말씀의 완성으로 오신 예수님의 속죄를 입은 우리는 또 다시 제사를 드릴 필요가 없다. 주님이 죄를 기억하지 않으시는데, 우리가 그것을 즐겨서도 안 되며, 속박되어 있는 종의 모습을 가져서도 안 된다. 우리는 자유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