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4일 월요일

빌립보서 1장 12-26절

12형제들아 내가 당한 일이 도리어 복음 전파에 진전이 된 줄을 너희가 알기를 원하노라

13이러므로 나의 매임이 그리스도 안에서 모든 시위대 안과 그 밖의 모든 사람에게 나타났으니

14형제 중 다수가 나의 매임으로 말미암아 주 안에서 신뢰함으로 겁 없이 하나님의 말씀을 더욱 담대히 전하게 되었느니라

15어떤 이들은 투기와 분쟁으로, 어떤 이들은 착한 뜻으로 그리스도를 전파하나니

16이들은 내가 복음을 변증하기 위하여 세우심을 받은 줄 알고 사랑으로 하나

17그들은 나의 매임에 괴로움을 더하게 할 줄로 생각하여 순수하지 못하게 다툼으로 그리스도를 전파하느니라

18그러면 무엇이냐 겉치레로 하나 참으로 하나 무슨 방도로 하든지 전파되는 것은 그리스도니 이로써 나는 기뻐하고 또한 기뻐하리라

19이것이 너희의 간구와 예수 그리스도의 성령의 도우심으로 나를 구원에 이르게 할 줄 아는 고로

20나의 간절한 기대와 소망을 따라 아무 일에든지 부끄러워하지 아니하고 지금도 전과 같이 온전히 담대하여 살든지 죽든지 내 몸에서 그리스도가 존귀하게 되게 하려 하나니

21이는 내게 사는 것이 그리스도니 죽는 것도 유익함이라

22그러나 만일 육신으로 사는 이것이 내 일의 열매일진대 무엇을 택해야 할는지 나는 알지 못하노라

23내가 그 둘 사이에 끼었으니 차라리 세상을 떠나서 그리스도와 함께 있는 것이 훨씬 더 좋은 일이라 그렇게 하고 싶으나

24내가 육신으로 있는 것이 너희를 위하여 더 유익하리라

25내가 살 것과 너희 믿음의 진보와 기쁨을 위하여 너희 무리와 함께 거할 이것을 확실히 아노니

26내가 다시 너희와 같이 있음으로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 자랑이 나로 말미암아 풍성하게 하려 함이라

감옥에 매이든지 풀려나든지 다 그리스도 안에서 일어나는 일이다. 사람들이 순수한 동기로 하든지 불순한 의도로 하든이 전파되는 것이 그리스도라면 상관 없다. 오직 그리스도를 기준으로 움직이고 해석되는 인생이다. 이런 이의 기쁨을 누가 빼앗을 수 있겠는가…

10월 14일 월요일”에 대한 2개의 생각

  • 그리스도가 존귀하게 되는 것 외에는 사는 것도 죽는 것도 크게 신경쓰지 않는 바울과 견주어보면 우리네 삶을 사는 방식은 얼마나 구차한지 모르겠습니다. 생명되는 진리를 알면서도 그 안에 거하지 않는다면 대체 무슨 유익을 얻을 수 있을까요. 말 뿐 아니라 삶 전체로 그리스도를 존귀케 하는 믿음의 사람이 되기를 사모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