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6일 목요일

창세기 25장 1-18절

1아브라함이 후처를 맞이하였으니 그의 이름은 그두라라

2그가 시므란과 욕산과 므단과 미디안과 이스박과 수아를 낳고

3욕산은 스바와 드단을 낳았으며 드단의 자손은 앗수르 족속과 르두시 족속과 르움미 족속이며

4미디안의 아들은 에바와 에벨과 하녹과 아비다와 엘다아이니 다 그두라의 자손이었더라

5아브라함이 이삭에게 자기의 모든 소유를 주었고

6자기 서자들에게도 재산을 주어 자기 생전에 그들로 하여금 자기 아들 이삭을 떠나 동방 곧 동쪽 땅으로 가게 하였더라

7아브라함의 향년이 백칠십오 세라

8그의 나이가 높고 늙어서 기운이 다하여 죽어 자기 열조에게로 돌아가매

9그의 아들들인 이삭과 이스마엘이 그를 마므레 앞 헷 족속 소할의 아들 에브론의 밭에 있는 막벨라 굴에 장사하였으니

10이것은 아브라함이 헷 족속에게서 산 밭이라 아브라함과 그의 아내 사라가 거기 장사되니라

11아브라함이 죽은 후에 하나님이 그의 아들 이삭에게 복을 주셨고 이삭은 브엘라해로이 근처에 거주하였더라

12사라의 여종 애굽인 하갈이 아브라함에게 낳은 아들 이스마엘의 족보는 이러하고

13이스마엘의 아들들의 이름은 그 이름과 그 세대대로 이와 같으니라 이스마엘의 장자는 느바욧이요 그 다음은 게달과 앗브엘과 밉삼과

14미스마와 두마와 맛사와

15하닷과 데마와 여둘과 나비스와 게드마니

16이들은 이스마엘의 아들들이요 그 촌과 부락대로 된 이름이며 그 족속대로는 열두 지도자들이었더라

17이스마엘은 향년이 백삼십칠 세에 기운이 다하여 죽어 자기 백성에게로 돌아갔고

18그 자손들은 하윌라에서부터 앗수르로 통하는 애굽 앞 술까지 이르러 그 모든 형제의 맞은편에 거주하였더라

아브라함의 생애는 하나님이 누구이며 믿음이 무엇인지를 보여주는 서사시요 증언이다. 삶과 죽음 모두, 부름 받은 날부터 숨을 거두는 순간까지 하나님을 향한 믿음을 증명해 보인 인생이다. 아브라함 이야기는 하나님을 읽고 믿음을 배우는 표준적이고 표본적인 역사다.

2월 6일 목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약속을 이루시는 하나님도 보이지만 숨을 거두는 순간까지 믿음을 보여준 아브라함이 참 대단하다고 느껴집니다. 그런 믿음을 가지고 담대하게 나아가기를 소망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