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3일 화요일

마가복음 1장 35-45절

35새벽 아직도 밝기 전에 예수께서 일어나 나가 한적한 곳으로 가사 거기서 기도하시더니

36시몬과 및 그와 함께 있는 자들이 예수의 뒤를 따라가

37만나서 이르되 모든 사람이 주를 찾나이다

38이르시되 우리가 다른 가까운 마을들로 가자 거기서도 전도하리니 내가 이를 위하여 왔노라 하시고

39이에 온 갈릴리에 다니시며 그들의 여러 회당에서 전도하시고 또 귀신들을 내쫓으시더라

40한 나병환자가 예수께 와서 꿇어 엎드려 간구하여 이르되 원하시면 저를 깨끗하게 하실 수 있나이다

41예수께서 불쌍히 여기사 손을 내밀어 그에게 대시며 이르시되 내가 원하노니 깨끗함을 받으라 하시니

42곧 나병이 그 사람에게서 떠나가고 깨끗하여진지라

43곧 보내시며 엄히 경고하사

44이르시되 삼가 아무에게 아무 말도 하지 말고 가서 네 몸을 제사장에게 보이고 네가 깨끗하게 되었으니 모세가 명한 것을 드려 그들에게 입증하라 하셨더라

45그러나 그 사람이 나가서 이 일을 많이 전파하여 널리 퍼지게 하니 그러므로 예수께서 다시는 드러나게 동네에 들어가지 못하시고 오직 바깥 한적한 곳에 계셨으나 사방에서 사람들이 그에게로 나아오더라

예수님은 사람들의 반응과 평판에 따라 움직이지 않으셨다. 사역의 필요도 아니었다. 한적한 곳에 가 있는 시간에 더 많은 사람을 고칠 수 있었고, 한 사람이라도 더 살릴 수 있었을 것이다. 그러나 하나님 아버지를 찾았다. 자신의 정체를 확인했다. 그것이 예수가 사는 길이었다. 참으로 깊이 생각하며 묵상할 일이다.

3월 3일 화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오늘 말씀에서 한 나병 환자의 병 낫는 장면이 나옵니다. 이 장면을 묵상하면서 40-42절 말씀따라 사모님과 박장로님을 위해 골방 기도 드립니다.

    “하나님 아버지, 지금 예수님 앞에 나와서 꿇어 엎드려 하나님이 사랑하시는 강성수 사모님과 박일신 장로님을 위해 간구합니다. 하나님이 원하시면 두 분을 깨끗하게 하실수 있다고 믿습니다. 하나님께서 이 두 분들을 불쌍히 여기사 손을 내미시어 그들을 만지시고 말씀해 주시길 바랍니다. “내가 원하노니 깨끗함을 받으라”. 성령님의 교통하심으로 지금 이순간에 병이 떠나가고 깨끗함을 받게 하옵소서.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