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15일 화요일

창세기 45장 1-15절

 

1요셉이 시종하는 자들 앞에서 그 정을 억제하지 못하여 소리 질러 모든 사람을 자기에게서 물러가라 하고 그 형제들에게 자기를 알리니 그 때에 그와 함께 한 다른 사람이 없었더라

2요셉이 큰 소리로 우니 애굽 사람에게 들리며 바로의 궁중에 들리더라

3요셉이 그 형들에게 이르되 나는 요셉이라 내 아버지께서 아직 살아 계시니이까 형들이 그 앞에서 놀라서 대답하지 못하더라

4요셉이 형들에게 이르되 내게로 가까이 오소서 그들이 가까이 가니 이르되 나는 당신들의 아우 요셉이니 당신들이 애굽에 판 자라

5당신들이 나를 이 곳에 팔았다고 해서 근심하지 마소서 한탄하지 마소서 하나님이 생명을 구원하시려고 나를 당신들보다 먼저 보내셨나이다

6이 땅에 이 년 동안 흉년이 들었으나 아직 오 년은 갈이도 못하고 추수도 못할지라

7하나님이 큰 구원으로 당신들의 생명을 보존하고 당신들의 후손을 세상에 두시려고 나를 당신들보다 먼저 보내셨나니

8그런즉 나를 이리로 보낸 이는 당신들이 아니요 하나님이시라 하나님이 나를 바로에게 아버지로 삼으시고 그 온 집의 주로 삼으시며 애굽 온 땅의 통치자로 삼으셨나이다

9당신들은 속히 아버지께로 올라가서 아뢰기를 아버지의 아들 요셉의 말에 하나님이 나를 애굽 전국의 주로 세우셨으니 지체 말고 내게로 내려오사

10아버지의 아들들과 아버지의 손자들과 아버지의 양과 소와 모든 소유가 고센 땅에 머물며 나와 가깝게 하소서

11흉년이 아직 다섯 해가 있으니 내가 거기서 아버지를 봉양하리이다 아버지와 아버지의 가족과 아버지께 속한 모든 사람에게 부족함이 없도록 하겠나이다 하더라고 전하소서

12당신들의 눈과 내 아우 베냐민의 눈이 보는 바 당신들에게 이 말을 하는 것은 내 입이라

13당신들은 내가 애굽에서 누리는 영화와 당신들이 본 모든 것을 다 내 아버지께 아뢰고 속히 모시고 내려오소서 하며

14자기 아우 베냐민의 목을 안고 우니 베냐민도 요셉의 목을 안고 우니라

15요셉이 또 형들과 입맞추며 안고 우니 형들이 그제서야 요셉과 말하니라

요셉의 용서와 관용은 어디에서 비롯된 것인가? 끊임없이 하나님의 동행하심에 순종하며 그분의 시선으로 자기 인생을 바라보았기 때문이다. 참고 인내하며 자기 삶에서 베푸신 하나님의 크신 인애를 묵상했기 때문이다. 그것이 우리가 배워야 참된 믿음의 모습이다. 이 믿음으로 사는 자만이 관용할 수 있고 변화를 만들 수 있다.

9월 15일 화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오늘 스토리는 매우 감동적입니다. 요셉이 자신을 형제들에게 밝힙니다. 요셉이 가족들을 얼마나 보고 싶고 만나고 싶었을까? 가슴이 짠해집니다. 오늘 말씀을 묵상을 하는중에 하나님을 만났던 순간이 생각납니다. 눈물 콧물이 범벅되면서 회개를 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이제까지는 내가 하나님을 만났다고 생각했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이 요셉의 마음을 품고 나에게 다가와 주셨슴을 깨달으면서 나를 구원해 주신 하나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