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23일 수요일

창세기 49장 13-28절

 

13스불론은 해변에 거주하리니 그 곳은 배 매는 해변이라 그의 경계가 시돈까지리로다

14잇사갈은 양의 우리 사이에 꿇어앉은 건장한 나귀로다

15그는 쉴 곳을 보고 좋게 여기며 토지를 보고 아름답게 여기고 어깨를 내려 짐을 메고 압제 아래에서 섬기리로다

16단은 이스라엘의 한 지파 같이 그의 백성을 심판하리로다

17단은 길섶의 이요 샛길의 독사로다 말굽을 물어서 그 탄 자를 뒤로 떨어지게 하리로다

18여호와여 나는 주의 구원을 기다리나이다

19은 군대의 추격을 받으나 도리어 그 뒤를 추격하리로다

20아셀에게서 나는 먹을 것은 기름진 것이라 그가 왕의 수라상을 차리리로다

21납달리는 놓인 암사슴이라 아름다운 소리를 발하는도다

22요셉은 무성한 가지 곧  곁의 무성한 가지라 그 가지가 담을 넘었도다

23활쏘는 자가 그를 학대하며 적개심을 가지고 그를 쏘았으나

24요셉의 활은 도리어 굳세며 그의 팔은 힘이 있으니 이는 야곱의 전능자 이스라엘의 반석인 목자의 손을 힘입음이라

25네 아버지의 하나님께로 말미암나니 그가 너를 도우실 것이요 전능자로 말미암나니 그가 네게 복을 주실 것이라 위로 하늘의 복과 아래로 깊은 의 복과 먹이는 복과 태의 복이리로다

26네 아버지의 축복이 내 선조의 축복보다 나아서 영원한 산이 한 없음 같이 이 축복이 요셉의 머리로 돌아오며 그 형제 중 뛰어난 자의 정수리로 돌아오리로다

27베냐민은 물어뜯는 이리라 아침에는 빼앗은 것을 먹고 저녁에는 움킨 것을 나누리로다

28이들은 이스라엘의 열두 지파라 이와 같이 그들의 아버지가 그들에게 말하고 그들에게 축복하였으니 곧 그들 각 사람의 분량대로 축복하였더라

야곱은 아들들의 행동과 성향, 분량대로 예언하고, 하나님은 그 예언대로 이루신다. 각 사람에게 삶의 책임을 부여하시고 성향에 맞는 역할도 주신다. 아들들을 향한 축복은 다르지만 저마다 소중하다. 풍요도 축복이고 한계도 축복이다. 풍요를 통해 섬기게 하셨고, 한계를 통해 교만하지 않게 하셨다. 축복은 책임을 동반한다. 받은 축복에 감사하며 경쟁하지 말고 합력하여 선을 이루는 하나님의 나라 이루어가길 축복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