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일 월요일

역대하 2장 1-18절

 

1솔로몬이 여호와의 이름을 위하여 성전을 건축하고 자기 왕위를 위하여 궁궐 건축하기를 결심하니라

2솔로몬이 이에 짐꾼 칠만 명과 산에서 돌을 떠낼 자 팔만 명과 일을 감독할 자 삼천 육백 명을 뽑고

3솔로몬이 사절을 두로 왕 후람에게 보내어 이르되 당신이 전에 내 아버지 다윗에게 백향목을 보내어 그가 거주하실 궁궐을 건축하게 한 것 같이 내게도 그리 하소서

4이제 내가 나의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위하여 성전을 건축하여 구별하여 드리고 주 앞에서 향 재료를 사르며 항상 떡을 차려 놓으며 안식일과 초하루와 우리 하나님 여호와의 절기에 아침 저녁으로 번제를 드리려 하오니 이는 이스라엘의 영원한 규례니이다

5내가 건축하고자 하는 성전은 크니 우리 하나님은 모든 신들보다 크심이라

6누가 능히 하나님을 위하여 성전을 건축하리요 하늘과 하늘들의 하늘이라도 주를 용납하지 못하겠거든 내가 누구이기에 어찌 능히 그를 위하여 성전을 건축하리요 그 앞에 분향하려 할 따름이니이다

7이제 청하건대 당신은 금, 은, 동, 로 제조하며 자색 홍색 청색 실로 직조하며 또 아로새길 줄 아는 재주 있는 사람 하나를 내게 보내어 내 아버지 다윗이 유다와 예루살렘에서 준비한 나의 재주 있는 사람들과 함께 일하게 하고

8또 레바논에서 백향목과 잣나무와 백단목을 내게로 보내소서 내가 알거니와 당신의 종은 레바논에서 벌목을 잘 하나니 내 종들이 당신의 종들을 도울지라

9이와 같이 나를 위하여 재목을 많이 준비하게 하소서 내가 건축하려 하는 성전은 크고 화려할 것이니이다

10내가 당신의 벌목하는 종들에게 찧은  이만 고르와 보리 이만 고르와 포도주 이만 밧과 기름 이만 밧을 주리이다 하였더라

11두로 왕 후람이 솔로몬에게 답장하여 이르되 여호와께서 자기 백성을 사랑하시므로 당신을 세워 그들의 왕을 삼으셨도다

12후람이 또 이르되 천지를 지으신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는 송축을 받으실지로다 다윗 왕에게 지혜로운 아들을 주시고 명철과 총명을 주시사 능히 여호와를 위하여 성전을 건축하고 자기 왕위를 위하여 궁궐을 건축하게 하시도다

13내가 이제 재주 있고 총명한 사람을 보내오니 전에 내 아버지 후람에게 속하였던 자라

14이 사람은 단의 여자들 중 한 여인의 아들이요 그의 아버지는 두로 사람이라 능히 금, 은, 동, 과 돌과 나무와 자색 청색 홍색 실과 가는 베로 일을 잘하며 또 모든 아로새기는 일에 익숙하고 모든 기묘한 양식에 능한 자이니 그에게 당신의 재주 있는 사람들과 당신의 아버지 내 주 다윗의 재주 있는 사람들과 함께 일하게 하소서

15내 주께서 말씀하신 과 보리와 기름과 포도주는 주의 종들에게 보내소서

16우리가 레바논에서 당신이 쓰실 만큼 벌목하여 떼를 엮어 바다에 띄워 욥바로 보내리니 당신은 재목들을 예루살렘으로 올리소서 하였더라

17전에 솔로몬의 아버지 다윗이 이스라엘 땅에 사는 이방 사람들을 조사하였더니 이제 솔로몬이 다시 조사하매 모두 십오만 삼천 육백 명이라

18그 중에서 칠만 명은 짐꾼이 되게 하였고 팔만 명은 산에서 벌목하게 하였고 삼천 육백 명은 감독으로 삼아 백성들에게 일을 시키게 하였더라

솔로몬은 하나님을 위해 성전을 짓지만 하나님은 성전이 담을 수 없는 분이시다. 아무리 화려한 건물도 하나님의 뜻이 머물지 않는다면 돌덩이에 불과하다.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것은 건물 자체보다는 건물이 세워지는 과정이다. 한 마음 한 뜻이다. 외형보다도 내실이 먼저다. 

하나님이 중심되게 하라. 기꺼이 자원을 동원하라. 합력하여 함께 세워가라. 이것이 교회다. 인생 사는 가치관이 주님의 것이라면, 사는 삶이 달라야 한다. 

11월 2일 월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오래전부터 자원하라는 마음을 주시면 무지한 저는 주님께 ‘저는 한 달란트 받은 자라서 할 수가 없습니다’ 라고 불순종했어요. 그런데 한달전쯤 마태복음을 읽다가 제가 ‘악하고 게으른 종 또 무익한 종’ 인것을 깨닫고 얼마나 두렵고 슬프던지요 바로 눈물로 회개하고 이번에는 순종 할 수 있었어요. 제가 많이 부족하다는 것을 더 잘 아시는 주님께서 제가 온전히 주님을 의지할 때까지 기다리신것 같아요, 그래야 할 수 있으니까요 ^^
    자원을 순종한 후에 주님께서 주시는 그 자유는 표현 할 수 없는 하나님의 말씀에 놀라운 능력이 현실이 되어 가는 것 같아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