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10일 주일

사도행전 2장 37절

그들이 이 말을 듣고 마음에 찔려 베드로와 다른 사도들에게 물어 이르되 형제들아 우리가 어찌할꼬 하거늘

 

주님의 말씀은 항상 우리를 최고의 자리로 밀어 올리신다. 한치의 양보도 없다. 우리가 그럴만한 가치가 있는 존재인가? 아멘! 그렇다. 이유는 단 하나다. 하나님이 사랑하시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형상이 우리 존재의 근거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우리는 구원 받은 것이고 구원 받은 백성답게 복 된 삶을 살아가고 있는 것이다. 모든 것이 선물이요 기적이다. 

우리를 사랑하시는 하나님께서는 신실한 말씀으로 우리를 인도하신다. 창조의 능력과 구원의 계획, 구원의 시작과 완성… 이 모든 것을 말씀으로 하셨고 또한 하시고 계신다. 그 안에 우리의 존재가 있고 우리를 통해 역사하시고 계신 것이다. 그러니 그분의 말씀이 우리에게 얼마나 중요한가. 

말씀은 우리에게 위로도 주시지만 계속해서 자라날 것을 명령하신다. 잘못된 것을 계속해서 고치기를 원하신다. 그것이 하나님 나라의 전제조건이기에 그렇다. 인간의 힘으로 감당할 수 없는 영원한 생명을 해결 받은 구원의 힘의 원리이다. 구원은 잘못과 부패를 인정하는 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자라나는 것이다. 구원은 긍정적 위로만을 주는 것이 아니라, 마음에 찔림도 준다. 구원은 ‘쉼’을 주는 동시에 ‘힘’도 준다. 늘 주님을 찾으며 대화하며 묻는다. “어떻게 해야 되나요?” 

1월 10일 주일”에 대한 2개의 생각

  • 나를 너무 사랑하셔서 내가 한자리에 머무르시기 원하시지 않으시는 주님께 너무 감사드립니다. 제가 겸손하여 계속해서 주님의 말씀이 내 속에서 역사 할 수 있게 주님께 순종하고 복종하길 기도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