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4일 목요일

신명기 26장 18절

여호와께서도 네게 말씀하신 대로 오늘 너를 그의 보배로운 백성이 되게 하시고 그의 모든 명령을 지키라 확언하셨느니라

 

우리에게 말씀이 있다는 것이 얼마나 영광스럽고 감사한 일인지 모르겠다. 하나님께서는 말씀을 통해 우리에 대한 사랑을 신실하게 증명하셨고 또한 말씀의 순종을 통한 우리의 사랑을 요구하셨다.

하나님은 정말 우리를 사랑하신다. 말씀이 증명한다. 만약 말씀이 없다면 하나님의 사랑은 무엇으로 증명이 되겠으며 또한 우리가 어떻게 믿을 수 있는가! 역사는 증거가 필요하며 그 증거는 역사가 증명한다. 옛 로마의 화려하고도 길고 긴 역사를 우리는 무엇으로 배우는가? 남겨진 자료가 전부다. 갈기 갈기 흩어져 있는 로마의 역사를 한 줄기로 만들어내는 작업보다, 하나님의 말씀은 그 자체가 잘 정리되어 있으며 한가지의 주제로 신실하게 연결되어 있다. 그래서 지금의 성경 66권에 대해 어느 누구도 이야기하지 못한다. 권위 있는 정경이다. 

이 역사의 책, 말씀이 있어 하나님은 우리와의 관계를 정확하게 맺어 주심에 믿음이 저절로 생긴다. 참으로 감사하고 영광스럽다. 얼마나 인격적이고 정확한지 모르겠다.

말씀 때문에 이제 우리는 정확하게 하나님을 사랑하고 경배할 수 있다. 이 놀라운 은혜에 게으른 핑계를 대지 않기를 바란다. 이 아름다운 은혜에 우리 모두 부지런하게 응답하며 살자. 아! 얼마나 신나고 흥미로운 인생인가! 신적인 권세와 함께 신적인 성품을 누리는 것이 얼마나 영광스러운지 모르겠다. 주님, 감사합니다. 영광 받으시옵소서!

2월 4일 목요일”에 대한 2개의 생각

  • 나이가 들면 들수록 딱딱하고 경직된 듯한 신학적 교리로 이해하고 믿었던 말씀의 신비가 삶의 호흡으로 다가오는 것 같아 하루하루가 숨호흡이 가쁩니다.

  • 하나님을 사랑하는 법 남들을 올바르게 사랑하는 법. 사랑이 담긴 말을 하고 눈빛을 줄 수 있는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마음과 눈으로 그들을 보고 대할 수 있는 성숙한 성품을 가진 사람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