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일 화요일

 

3. 희생하기

희생이라는 측면은 덜 친숙하지만 앞에서 설명한 소금의 두 가지 기능과 관련이 있을 수 있다. 이스라엘 역사 초기에 모세는 이스라엘이 어떻게 여호와께 희생 번제를 바쳐야 하는지 설명했다. “네 모든 소제물에 소금을 치라 네 하나님의 언약의 소금을 네 소제에 빼지 못할지니 네 모든 예물에 소금을 드릴지니라”(레 2:13). 아마도 음식의 맛을 내고 고기가 상하지 않게 했기 때문에 소금은 모든 이스라엘의 희생 번제에 필요한 부분이었으며 심지어 그들과 하나님의 언약을 상징하기도 했다.

제자들도 이런 의미에서 소금이다. 이 세상은 제단이다. 인류와 세상은 하나님께 드리는 하나의 큰 제물이 되어야 한다. 우리가 순종하고 고통받는 자기 희생으로 스스로를 바칠 때, 우리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우주 희생(cosmic sacrifice)의 조미료가 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