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7일 목요일

 

에베소서 5장 18-21절

18. 술 취하지 말라 이는 방탕한 것이니 오직 성령으로 충만함을 받으라 

19. 시와 찬송과 신령한 노래들로 서로 화답하며 너희의 마음으로 주께 노래하며 찬송하며 

20. 범사에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항상 아버지 하나님께 감사하며 

21. 그리스도를 경외함으로 피차 복종하라 

성령 충만의 현상에 대해 바울은 4가지로 설명한다. ‘서로 말하다’(19절 상), ‘노래하며 시를 부른다’(19절 하), ‘감사한다’(20절), ‘순종하다’(21절). 즉 성령에 의해 충만하게 되면, 결과적으로 시와 찬미와 신령한 노래들로 이웃 간에 화답한다. 또 마음으로 주께 찬송하고, 모든 일에 항상 하나님 아버지께 감사하며, 그리스도를 경외함으로 서로 복종할 수 있다는 것이다.

결국, 말과 순종에는 ‘서로’가 대상이 되며, 노래(시)와 감사에는 ‘주님’이 대상이 된다. 그래서 성령 충만한 성도는 인간 즉 이웃에 대한 관심이 많으며, 하나님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그러므로 성령 충만한 사람은 하나님과 이웃에 대하여 균형 잡힌 신앙을 갖춘 사람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