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8일

신명기 22장 1-12절

1네 형제의 소나 양이 길 잃은 것을 보거든 못 본 체하지 말고 너는 반드시 그것들을 끌어다가 네 형제에게 돌릴 것이요

2네 형제가 네게서 멀거나 또는 네가 그를 지 못하거든 그 짐승을 네 집으로 끌고 가서 네 형제가 찾기까지 네게 두었다가 그에게 돌려 줄지니

3나귀라도 그리하고 의복이라도 그리하고 형제가 잃어버린 어떤 것이든지 네가 얻거든 다 그리하고 못 본 체하지 말 것이며

4네 형제의 나귀나 소가 길에 넘어진 것을 보거든 못 본 체하지 말고 너는 반드시 형제를 도와 그것들을 일으킬지니라

5여자는 남자의 의복을 입지 말 것이요 남자는 여자의 의복을 입지 말 것이라 이같이 하는 자는 네 하나님 여호와께 가증한 자이니라

6길을 가다가 나무에나 땅에 있는 새의 보금자리에 새 새끼나 이 있고 어미 새가 그의 새끼나 을 품은 것을 보거든 그 어미 새와 새끼를 아울러 취하지 말고

7어미는 반드시 놓아 줄 것이요 새끼는 취하여도 되나니 그리하면 네가 복을 누리고 장수하리라

8네가 새 집을 지을 때에 지붕에 난간을 만들어 사람이 떨어지지 않게 하라 그 피가 네 집에 돌아갈까 하노라

9네 포도원에 두 종자를 섞어 뿌리지 말라 그리하면 네가 뿌린 씨의 열매와 포도원의 소산을 다 빼앗길까 하노라

10너는 소와 나귀를 겨리하여 갈지 말며

11양 털과 베 실로 섞어 짠 것을 입지 말지니라

12너희는 너희가 입는 겉옷의 네 귀에 술을 만들지니라

 

어쩌면 보잘 것 없어 보이는 작은 존재들로 인해 세상은 더 아름다운지 모른다. 사람도 자연을 잘 보듬고 지켜주려 할 때, 그 속에서 살아가는 인간도 오래도록 자연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우리는 세상의 모든 것과 행복하게 살 준비가 되어 있는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