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1일 주일

  좋은 주일 입니다. 기쁨에 관한 글 (메튜 스메설스트) 나눕니다.    아버지로서 자녀들의 순종이 항상 기쁜 건 아니다. 올바른 순종은 기쁨과 진정성이 있어야 하는데, 항상 그렇지만은 않기 때문이다. 아이들은 억지로 순종하는 경우가 많다. 나는 그들이 즐거운 마음으로 기꺼이 순종하는 것을 보고 싶다. 성경 전체에 기뻐하라는 명령이 내포되어 있다. 그런데 조금만 생각해보면 무언가 이상하다. 기쁨은 행동이 소개 더보기 8월 1일 주일[…]

7월 31일 토요일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관한 귀한 글 (베네사 리즈너) 나눕니다.    올해 초 팔이 완전히 망가졌다. 옷도 혼자 입을 수 없는 상태여서, 아침 9시도 되기 전에 이미 녹초가 될 지경이었다. 나는 후소아마비 증후군(현재로서는 원인이 명확치는 않으나, 소아마비를 앓았던 사람이나 다른 유전 요인으로 인하여 발병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성인 이후 신경 세포의 이상으로 근육의 약화가 진행되고, 이로 소개 더보기 7월 31일 토요일[…]

7월 30일 금요일

  요한복음 15장 16절   너희가 나를 택한 것이 아니요 내가 너희를 택하여 세웠나니 이는 너희로 가서 열매를 맺게 하고 또 너희 열매가 항상 있게 하여 내 이름으로 아버지께 무엇을 구하든지 다 받게 하려 함이라   우리는 종종 오해하는 때가 있는 것 같다. 고민하듯 생각해서가 아니라 우리의 행동과 선입견이 우리가 오해하고 있음을 증명한다. 우리가 하나님을 소개 더보기 7월 30일 금요일[…]

7월 29일 목요일

  도전이 되는 글 (멜리사 크루거) 나눕니다. 귀한 은혜가 있기를 소망합니다. 오늘날, 예수님의 말씀을 직접 전하는 경건한 책이든지, 블로그이든지, 혹은 거대한 컨퍼런스이든지 상관없이, 예수님의 말씀이 주로 사람들을 격려하고 지지하기 위해서만 사용되는 경향이 있다. 우리는 예수님이 (그리고 우리가 서로에게) “당신은 훌륭해요! 잘했어요! 당신 자신이 되세요! 당신은 할 수 있어요!”라고 하는 말을 매우 듣기 좋아한다. 명확하게 말하면, 소개 더보기 7월 29일 목요일[…]

7월 28일 수요일

  귀한 글 (니콜라스 베즈그) 하나 소개합니다. 숙독하시면 좋은 공부가 될 것입니다.    광야에서 예수께서 받으신 시험은 아담과 이스라엘이 경험했던 시험과 비슷한 구조로 되어있다. 사단은 인류의 첫 부모를 “육신의 정욕과 안목의 정욕과 이생의 자랑”(요일 2:16)으로 유혹했다. 하와는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의 열매가 “먹음직도 하고 보암직도 하고 지혜롭게 할 만큼 탐스럽기도 한” 것처럼(창 3:6) 믿었기에 그 소개 더보기 7월 28일 수요일[…]

7월 27일 화요일

  에베소서 1장 3-6절   3 찬송하리로다 하나님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께서 그리스도 안에서 하늘에 속한 모든 신령한 복을 우리에게 주시되 4 곧 창세 전에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를 택하사 우리로 사랑 안에서 그 앞에 거룩하고 흠이 없게 하시려고 5 그 기쁘신 뜻대로 우리를 예정하사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자기의 아들들이 되게 하셨으니 6 이는 그가 사랑하시는 자 안에서 우리에게 거저 주시는 바 그의 은혜의 영광을 찬송하게 하려는 것이라 찬송으로 시작해서 찬송으로 소개 더보기 7월 27일 화요일[…]

7월 26일 월요일

  로마서 4장 20-22절   20 믿음이 없어 하나님의 약속을 의심하지 않고 믿음으로 견고하여져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21 약속하신 그것을 또한 능히 이루실 줄을 확신하였으니 22 그러므로 그것이 그에게 의로 여겨졌느니라 아브라함은 믿음의 사람이다. 그가 보여준 믿음의 모습은 완벽한 행함을 동반하지 않은 믿음이었기에 우리에게 더욱 큰 은혜가 된다. 하지만 말씀은 그런 그의 믿음을 믿음이라 이야기 한다.  우리가 기대하는 아브라함의 소개 더보기 7월 26일 월요일[…]

7월 25일 주일

  베드로전서 3장 16-17절   16 선한 양심을 가지라 이는 그리스도 안에 있는 너희의 선행을 욕하는 자들로 그 비방하는 일에 부끄러움을 당하게 하려 함이라 17 선을 행함으로 고난 받는 것이 하나님의 뜻일진대 악을 행함으로 고난 받는 것보다 나으니라 선한 양심은 하나님의 마음을 품는 우리의 양심이요, 선한 행실은 하나님의 뜻을 이루기 위한 순종의 삶을 말한다.  선한 양심과 선한 행실은 자주 고난을 동반하기도 한다. 하지만 소개 더보기 7월 25일 주일[…]

7월 24일 토요일

  하나님을 멀리 하라   진정성 있고 깊은 회개를 회피하고 싶다면 하나님의 눈을 똑바로 쳐다보지 말아야 한다. 하나님을 바라보면 우리 자신의 참모습이 드러나 버리기 때문이다. 우리가 결국 옳다는 착각 속에 계속 살고 싶다면 하나님으로부터 떨어져 있어야 한다.   하지만 다윗은 만약 죄를 시인한다면, 하나님께 가는 것이 ‘안전한’ 길임을 확신하게 되었다. “하나님이여 주의 인자를 따라  내게 은혜를 소개 더보기 7월 24일 토요일[…]

7월 23일 금요일

  죄의 인간적인 결과에 대해서만 인정하라   우리가 다른 사람들에 대해 행한 잘못을 마지못해 인정하는 때가 있다. 하지만 그럴 때도 그저 몇몇 사람에게만 잘못을 범했다고 주장하면서 우리의 과실을 최소화하려고 할 수 있다. 내가 한 잘못에 영향을 받은 이들은 극소수고 다른 이들은 괜찮다는 것이다. 내 잘못이 무슨 대수냐는 뜻이고 오히려 그 사람들이 잘못이라는 말이다. 이런 태도는 소개 더보기 7월 23일 금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