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4일 주일

시편 22편 1-21절

 

1내 하나님이여 내 하나님이여 어찌 나를 버리셨나이까 어찌 나를 멀리 하여 돕지 아니하시오며 내 신음 소리를 듣지 아니하시나이까

2내 하나님이여 내가 에도 부르짖고 에도 잠잠하지 아니하오나 응답하지 아니하시나이다

3이스라엘의 찬송 중에 계시는 주여 주는 거룩하시니이다

4우리 조상들이 주께 의뢰하고 의뢰하였으므로 그들을 건지셨나이다

5그들이 주께 부르짖어 구원을 얻고 주께 의뢰하여 수치를 당하지 아니하였나이다

6나는 벌레요 사람이 아니라 사람의 비방거리요 백성의 조롱거리니이다

7나를 보는 자는 다 나를 비웃으며 입술을 비쭉거리고 머리를 흔들며 말하되

8그가 여호와께 의탁하니 구원하실 걸, 그를 기뻐하시니 건지실 걸 하나이다

9오직 주께서 나를 모태에서 나오게 하시고 내 어머니의 을 먹을 때에 의지하게 하셨나이다

10내가 날 때부터 주께 맡긴 바 되었고 모태에서 나올 때부터 주는 나의 하나님이 되셨나이다

11나를 멀리 하지 마옵소서 환난이 가까우나 도울 자 없나이다

12많은 황소가 나를 에워싸며 바산의 힘센 소들이 나를 둘러쌌으며

13내게 그 입을 벌림이 찢으며 부르짖는 사자 같으니이다

14나는 물 같이 쏟아졌으며 내 모든 뼈는 어그러졌으며 내 마음은 밀랍 같아서 내 속에서 녹았으며

15내 힘이 말라 질그릇 조각 같고 내 가 입천장에 붙었나이다 주께서 또 나를 죽음의 진토 속에 두셨나이다

16개들이 나를 에워쌌으며 악한 무리가 나를 둘러 내 수족을 찔렀나이다

17내가 내 모든 뼈를 셀 수 있나이다 그들이 나를 주목하여 보고

18내 겉옷을 나누며 속옷을 제비 뽑나이다

19여호와여 멀리 하지 마옵소서 나의 힘이시여 속히 나를 도우소서

20내 생명을 칼에서 건지시며 내 유일한 것을 개의 세력에서 구하소서

21나를 사자의 입에서 구하소서 주께서 내게 응답하시고 들소의 뿔에서 구원하셨나이다

하나님의 사랑이 의심스러울 때가 있다. 주님은 그 순간에 신뢰와 죽음의 순종으로 시험을 이겨내셨다. 하나님은 그 아들을 살려 만왕의 왕이 되게 하셨다. 어렵고 힘든 시간을 만날 수 있다. 그럴 때일수록 고난을 통해 온전케 하시려는 선하신 뜻을 믿자.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