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5일 토요일

시편 119편 65-80절

65여호와여 주의 말씀대로 주의 종을 선대하셨나이다

66내가 주의 계명들을 믿었사오니 좋은 명철과 지식을 내게 가르치소서

67고난 당하기 전에는 내가 그릇 행하였더니 이제는 주의 말씀을 지키나이다

68주는 선하사 선을 행하시오니 주의 율례들로 나를 가르치소서

69교만한 자들이 거짓을 지어 나를 치려 하였사오나 나는 전심으로 주의 법도들을 지키리이다

70그들의 마음은 살져서 기름덩이 같으나 나는 주의 법을 즐거워하나이다

71고난 당한 것이 내게 유익이라 이로 말미암아 내가 주의 율례들을 배우게 되었나이다

72주의 입의 법이 내게는 천천 금은보다 좋으니이다

73주의 손이 나를 만들고 세우셨사오니 내가 깨달아 주의 계명들을 배우게 하소서

74주를 경외하는 자들이 나를 보고 기뻐하는 것은 내가 주의 말씀을 바라는 까닭이니이다

75여호와여 내가 알거니와 주의 심판은 의로우시고 주께서 나를 괴롭게 하심은 성실하심 때문이니이다

76구하오니 주의 종에게 하신 말씀대로 주의 인자하심이 나의 위안이 되게 하시며

77주의 긍휼히 여기심이 내게 임하사 내가 살게 하소서 주의 법은 나의 즐거움이니이다

78교만한 자들이 거짓으로 나를 엎드러뜨렸으니 그들이 수치를 당하게 하소서 나는 주의 법도들을 작은 소리로 읊조리리이다

79주를 경외하는 자들이 내게 돌아오게 하소서 그리하시면 그들이 주의 증거들을 알리이다

80내 마음으로 주의 율례들에 완전하게 하사 내가 수치를 당하지 아니하게 하소서

 

한 차례 고난이 지나간 자리에서도 하나님의 사람은 여전히 곳곳이 서 있다. 자신을 그곳에 세운 주의 말씀을 더 격정적으로 열망하고, 말씀을 지킨 삶을 당당히 내보인다. 주께서 어떠 교과서를 내게 내미셔도 그 속에 담긴 진리를 탐미하며 멈추지 말자.

1월 5일 토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주께서 나를 괴롭게하심은 성실하심때문이라는 말씀을 묵상하며 주님께대한 확고한 믿음으로 오직 주님의 인자하심과 긍휼하심에 의지하여 주님의 뜻을 구하고 위로받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오늘도 주님이 나와함께하시기에 자신있는 하루를 시작하려고합니다. 샬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