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9일 목요일

창세기 7장 1-24절

1여호와께서 노아에게 이르시되 너와 네 온 집은 방주로 들어가라 네가 이 세대에 내 앞에서 의로움을 내가 보았음이니라 2너는 모든 정결한 짐승은 암 수 일곱씩, 부정한 것은 암 수 둘씩을 네게로 취하며 3공중의 새도 암 수 일곱씩을 취하여 그 씨를 온 지면에 유전케 하라 4지금부터 칠일이면 내가 사십 주야를 땅에 비를 내려 나의 지은 모든 생물을 지면에서 쓸어 버리리라 5노아가 여호와께서 자기에게 명하신대로 다 준행하였더라6홍수가 땅에 있을 때에 노아가 육백세라 7노아가 아들들과 아내와 자부들과 함께 홍수를 피하여 방주에 들어갔고8정결한 짐승과 부정한 짐승과 새와 땅에 기는 모든 것이 9하나님이 노아에게 명하신대로 암 수 둘씩 노아에게 나아와 방주로 들어갔더니 10칠일 후에 홍수가 땅에 덮이니 11노아 육백세 되던 해 이월 곧 그 달 십칠일이라 그 날에 큰 깊음의 샘들이 터지며 하늘의 창들이 열려12사십 주야를 비가 땅에 쏟아졌더라 13곧 그 날에 노아와 그의 아들 셈, 함, 야벳과 노아의 처와 세 자부가 다 방주로 들어갔고14그들과 모든 들짐승이 그 종류대로, 모든 육축이 그 종류대로, 땅에 기는 모든 것이 그 종류대로, 모든 새 곧 각양의 새가 그 종류대로 15무릇 기식이 있는 육체가 둘씩 노아에게 나아와 방주로 들어갔으니 16들어간 것들은 모든 것의 암 수라 하나님이 그에게 명하신대로 들어가매 여호와께서 그를 닫아 넣으시니라 17홍수가 땅에 사십일을 있었는지라 물이 많아져 방주가 땅에서 떠 올랐고18물이 더 많아져 땅에 창일하매 방주가 물위에 떠 다녔으며 19물이 땅에 더욱 창일하매 천하에 높은 산이 다 덮였더니 20물이 불어서 십 오 규빗이 오르매 산들이 덮인지라 21땅위에 움직이는 생물이 다 죽었으니 곧 새와 육축과 들짐승과 땅에 기는 모든 것과 모든 사람이라22육지에 있어 코로 생물의 기식을 호흡하는 것은 다 죽었더라 23지면의 모든 생물을 쓸어버리시니 곧 사람과 짐승과 기는 것과 공중의 새까지라 이들은 땅에서 쓸어버림을 당하였으되 홀로 노아와 그와 함께 방주에 있던 자만 남았더라 24물이 일백 오십일을 땅에 창일하였더라

노아의 가족과 짐승들이 살아남은 것은 노아에게 속했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노아를 그 시대의 구원자로 세워 숱한 생명들을 구원하는 통로로 쓰셨다. 하나님은 예수님을 가고 오는 모든 시대의 구원자로 세우시고 그 안에서 생명을 얻도록 하셨다.

1월 9일 목요일”에 대한 2개의 생각

  • 하나님의 지시에 의하여 방주를 지었을지라도 홍수가 나고 배가 물 위로 떠올랐을 때는 -온 가족이 구원받았다는 안도함 보다도- 큰 두려움에 떨었을 것같습니다. 함께 숨쉬던 생명체들이 모두 물 속에 잠긴 뒤에 보았을 하나님의 공의와 은혜.
    심판과 구원은 하나님의 속성임을 기억하면서 지금 나는 어떻게 살아야하는지 생각을 가다듬는 하루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