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4일 수요일

 

출애굽기 22장 21절

 

너는 이방 나그네를 압제하지 말며 그들을 학대하지 말라 너희도 애굽 땅에서 나그네였음이라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하나님께서 주신 상세한 법(출 21-23장)들은 참으로 놀랍다. 인간의 마음을 감찰하시는 하나님인 것을 분명하게 깨달을 수 있으며, 당신의 선택한 백성들을 향한 사랑은 온 몸의 전율을 느낄 정도의 감격과 영적 흥분을 만끽하게 한다. 

하나님께서 거룩하니 그분의 백성들은 당연히 함께 거룩해야 한다는 특권을 자극하며 회복시켜 준다. 

자신을 성찰할 줄 아는 절제된 지혜의 힘을 공급해 주며(너희도 애굽 땅에서 나그네였음이라),  하나님의 사람으로 영권을 누리며 살아야 할 부지런함도 깨닫게 한다(압제하지 말며 학대하지 말라). 

하나님의 성품, 우리 안에 회복되어야 할 인간의 양심에 끊임없이 영양분을 공급하자.

“그 입의 말씀을 받으라”(렘9:20), “성경은 구원에 이르는 지혜가 있게 하느니라”(딤후3:15)

 

시간을 내어 출애굽기 21-23장을 읽으며 하나님의 자상한 성품을 즐기는 은혜의 시간 만들기를 축복한다. 

7월 14일 수요일”에 대한 1개의 생각

  • 무심히 지나쳤던 말씀에서도 은혜를 찾고자 하여 자세히 들여다보고 묵상하다보니 새삼스레 성경은 참으로 귀하고 귀한 책이 틀림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본문이 짧은 말씀들을 묵상하면서도 마음으로부터 해결받지 못한 말씀들은 며칠이 지나도록 잊혀지지 않고 남아있는 경우를 경험하고 있습니다. 이것도 참으로 은혜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