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1일 목요일

 

베드로전서 1장 1-2절

1 예수 그리스도의 사도 베드로는 본도, 갈라디아, 갑바도기아, 아시아와 비두니아에 흩어진 나그네

2 곧 하나님 아버지의 미리 아심을 따라 성령이 거룩하게 하심으로 순종함과 예수 그리스도의 피 뿌림을 얻기 위하여 택하심을 받은 자들에게 편지하노니 은혜와 평강이 너희에게 더욱 많을지어다

구원은 하나님의 선택으로부터 시작된다. 베드로전서는 여러 가지 외부적 시련에 직면한 성도들을 위로하고 격려하기 위한 목적을 가지고 쓰였다. 그뿐만 아니라 편지의 수신자는 소아시아 일대에 흩어진 나그네와 같은 성도들이다. 여기서 나그네는 외국인 혹은 낯선 사람이라는 의미가 있다. 결국, 나그네는 외국인으로 거주하는 낯선 자들을 상징한다. 그리스도인들이 하나님 나라에 시민권을 두고 이 땅에서 낯선 외국인으로 살아가는 모습을 표현하는 단어로 해석하면 좋다. 

나그네라는 단어가 가진 외롭고 쓸쓸한 느낌과는 다르게, 베드로는 나그네들이 하나님의 미리 아심을 따라 선택된 축복 받은 자들임을 밝히고 있다. 하나님의 ‘미리 아심’은 구원에 대한 하나님의 선택이 담긴, 하나님의 뜻이자 주권이다. 

나그네로 지칭된 자들은 많은 시험과 시련 가운데 던져져 있었다. 이로 인하여 근심하며 지쳐 있을 수밖에 없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기뻐할 이유가 있었다. 그것은 바로 하나님이 주신 믿음으로 인한 구원이었다. 하나님은 선택하시는 분이시다. 하나님의 선택에는 구원의 은혜를 누리게 된다. 

지금 당장 눈앞에 놓인 일들로 인하여 괴롭고 고통스러운가? 나의 모든 괴로움을 넘어설 수 있는 구원의 큰 기쁨을 준비하신 하나님을 바라보는 하루가 되길 기도해보자.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